사주팔자는 타고난 것으로, 몸과 마음이 어떻게 생겼고, 어떤 능력과 적성을 가졌으며, 무엇을 언제 어떻게 할 수 있겠는가 등이 그려져 있습니다. 따라서 우리의 눈만 밝으면, 그 사람의 성격, 재능, 흥망성쇠, 길흉화복과 오장육부의 허실도 가늠해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인간은 자신의 앞날을 미리 내다보지 못하고 적절히 대응도 하지 못합니다. 그러므로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수 천년 전부터 연구해 오고 있는 것이 바로 사주역학(四柱易學)으로서, 인간의 운명을 판단하는 통계학문이자 천문과학이며 철학입니다.

 

©2018 by 병무추명학연구소. Proudly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