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eatured Posts
Recent Posts
Archive
Search By Tags
아직 태그가 없습니다.
Follow Us
  • Facebook Basic Square
  • Twitter Basic Square
  • Google+ Basic Square

뼈 빠지게 일하면 겨우 먹고 살 것만 벌게 된다.


사람이 뭔가

정체되어 있고 할 짓이 없으면

어떻게 되느냐?

병과 놀고, 탁한 것과 놀게 된다.

그래서 고민도 생기고 남 걱정도

하게 되는 것이다.

할 일이 많은 사람은

아플 여지가 없다.

물론, 할 일도 할 일 나름이지만.

이때 할 일이란? 일하는 것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남에게 득 되는 지적인 일과

먹고 살려고

뼈 빠지게 하는 일.

먼저 뼈 빠지게 일하면

어떻게 되느냐?

아무리 벌어도

겨우 먹고 살 것만 벌게 된다.

만약 벌어서 모은 것이 있다면

홀랑 나가게 되어 있다.

즉, 어느 정도 돈이 모이면

가족 중 누군가 몸이 아프다든지,

자식이 사고를 친다든지 집안에

내가 개입 할 수 밖에 없는

일들이 자꾸 생겨 조금 모아 놓으면

거기에 다 쓸어 넣어야 한다.

이렇게 뼈 빠지게 일을 하면

먹고사는 것만 해결해 주지

조금 모아 놓은 것 같아도 결국

나갈 일이 생겨 절대 모아지지 않는다.

그럼 어떻게 해야 하느냐?

아주 재미있게 일을 해야 한다.

내앞에 오는 사람들이 무엇이든

아주 재미있게 하고 즐겁게

살면 된다.

그렇게 사는 사람은

돈을 모으지 않아도 비용이 크게

들어갈 만한 일이 생기지 않는다.

그리고 남에게 득 되는 일을

하는 사람은 남들이 고마워하고

존경하게 되어 아플 수도 없고 어렵게

될 수도 없다.

이렇게 재미있게 일을 하면

돈이 들어올 것이다.

이 돈을 어떻게 소화해야 하느냐?

'맛있는 것도 먹고, 주위 사람과

즐겁게 지내고, 자신을 갖추는 데에

경비로 써라.'

그러면 지적인 사람으로

성장하게 된다.

사람이 지적으로 성장하는 것보다

더 큰 재산은 없다.

왜 그러하냐? 지적인 사람이 되면

사회에 필요한 사람이 된다.

그러면 그 값어치는 엄청나다.

다시 말해,

내가 필요한 것을 계속 창출할 수 있어

앞으로의 삶이 보장되는

하나의 보험회사가 되는 셈이다.

그래서

자신을 지적으로 갖추어 놓은 사람은

결코 어려워질 수가 없다.


조회 11회
 

팔로우

  • Facebook
  • Twitter

©2020 by 병무추명학연구소. Proudly created with Wix.com